[언론보도] 8/11 공공연대노조 “울산항만공사 자회사 노동자 처우 개선하라” > 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언론보도

[언론보도] 8/11 공공연대노조 “울산항만공사 자회사 노동자 처우 개선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공공연대 댓글 0건 조회 121회 작성일 21-08-12 13:49

본문


뉴스NOW

홀로 사는 노인 166만명…5년새 36%↑60∼74세 미접종자 오늘부터 사전예약…75세 이상은 수시 예약김총리 "8월초 모더나 백신 130만회분 공급"신규확진 1천710명, 벌써 24일째 네 자릿수…수도권 다시 70% 근접

열기/닫기

닫기

뉴스NOW

카뱅·크래프톤·SKIET 등…올해 상장주 시총 100조 돌파23시간 전

영국 전문가 "델타 변이 때문에 집단면역 불가능"1일 전

서울 절반 면적 불탄 그리스 에비아섬…"하루하루가 공포"1일 전

모더나 접종 후 혈전증 검사 거부한 질병청…20대 끝내 숨져1일 전

코로나 우려 씻고 도쿄올림픽 폐막…2024년 파리에서 만나요3일 전

위안부 피해자 공개증언 30주년…베를린서 "침묵깨기 계속돼야"3일 전

내년 상반기 국산 1호 코로나19 백신 개발…5년간 2조2천억 투입6일 전

"지역 인구 감소 가속…전국 읍면동 30% 인구 사라질 위험"6일 전

카카오뱅크 내일 상장…'따상'하면 현대차 시총 넘본다7일 전

내년도 최저임금 9천160원 확정…내년 1월 1일부터 적용7일 전

지난해 '착한 임대인' 10만4천명, 임대료 4천700억원 인하해줬다8일 전

전세계 코로나 누적 확진자 2억명 넘어…1년 7개월만8일 전

여름 휴가철 휘발유 수요에 정제마진 회복…정유사 숨통 트이나9일 전

오늘부터 18∼49세 지자체 우선접종 사전예약…접종은 17일부터9일 전

홀로 사는 노인 166만명…5년새 36%↑9일 전

60∼74세 미접종자 오늘부터 사전예약…75세 이상은 수시 예약10일 전

김총리 "8월초 모더나 백신 130만회분 공급"12일 전

신규확진 1천710명, 벌써 24일째 네 자릿수…수도권 다시 70% 근접12일 전

사용자의 배우자·사촌도 '직장 갑질'하면 과태료 최대 1천만원14일 전

모더나 백신 내주부터 다시 도입…50대 접종 일정대로 진행14일 전

   

 

  ▲ 공공연대노조 울산본부는 11일 울산시청 앞에서 용역근로자 근로조건 보호지침 위반과 관련해 울산항만공사에 대해 공익감사를 청구하겠다는 기자회견을 열고 자회사 근로자에 대해 시중노임단가 적용을 촉구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우성만 기자  

 

민주노총 공공연대노동조합 울산본부는 울산항만공사의 노동자 임금 착취 중단과 노동자 처우개선을 촉구했다.






노조는 11일 울산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울산항만공사는 지난 2018년 설립한 자회사인 울산항만관리㈜ 소속 특수경비·시설경비·청소노동자들의 임금을 정부지침에 따라 설계하지 않고 최저임금을 적용, 용역근로자 근로조건 보호지침을 위반했다”며 “고용안정과 처우개선이라는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정책 취지마저 훼손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울산항만공사 일반 정규직의 평균 연봉은 7,300만원이며,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은 3,000만원 남짓”이라며 “특히 72개 공공기관 자회사 중 가장 낮은 임금을 지급받고 있어 동일직종 자회사 노동자 간의 임금 차별에 분노하고 있다”고 규탄했다.









이들은 “울산항만공사가 정부지침을 준수하라는 정당한 요구를 끝까지 거부한다면, 기만적인 자회사를 해산하고 자회사 노동자들의 직접 고용을 요구하는 투쟁에 나설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김계화 민주노총 울산지역본부 수석부본부장은 “울산항만공사는 정부지침을 대놓고 부정하고 있다”면서 “자회사 노동자들이 경제적 불이익이 없도록 함께 연대해 투쟁하겠다”고 대변했다.


노조는 기자회견이 종료되고 감사원에 ‘울산항만공사에 대한 공익감사’를 청구했다. 감사 결과는 2~3개월 후 나올 예정이다.




이에 대해 울산항만관리㈜ 측은 “노조에서 주장한 ‘공공기관 자회사 중 가장 낮은 임금을 받는다는 말’은 사실이 아니다”면서 “또한 현재 월급제로 운영되고 있는데, 노임단가를 적용하면 급여가 줄어들 뿐 아니라 승진조차 할 수 없게 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매년 다양한 복리후생을 통해 근로환경을 개선하고 있으며 정부지침에 부합하는 선에서 지급하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답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공공연대노동조합

주소 | (03735)서울시 서대문구 경기대로 88 냉천빌딩 2층(냉천동 182번지)
전화 | 02-364-2271  팩스 | 02-365-2271
이메일 | cbnojo@daum.net

Copyright © 공공연대노동조합. All rights reserved. Hosting by Whalessoft.